구글블로그 사용법: 자신의 개인 도메인 (own URL, 3rd party URL, 2차 도메인) 연결 방법

블로그에 개인이 가지고 있는 도메인을 연결하여 사용하는 경우를 많이 볼 수 있다. 이렇게 연결하는 개인 도메인을 "2차 도메인", "own URL" "써드 파티 URL" 등으로 부른다. 구글에서는 "써드-파티 URL"이라는 말을 사용하고 있다.

블로그에 자신의 도메인을 연결하는 과정은 크게 2 단계로 생각할 수 있다.
하나는, 구글 블로그의 주소 설정란에서 자신의 도메인을 설정하는 것이고
둘째는, 도메인을 관리하는 업체의 홈페이지에서 DNS를 설정하는 것이다.


1. 구글 블로그에서 내 도메인 설정 하기

구글 블로그에서는 아래 그림과 같이 간단히 연결할 수 있다.
=> 블로그 대시보드 > 설정(Settings) > 기본설정(Basic)으로 들어가서, 페이지 중간쯤에 보면 "블로그 주소 (Blog Address)"란이 있다.

=> 써드파티 URL 설정(Setup a 3rd party URL for your domain) > 주소 입력란에 연결할 자신의 도메인을 입력한다.

=> 그러면, 그림에서 보듯이, 빨강색으로 도메인의 주인인지가 확인되지 않았다는 안내 문구 (We have not been able to verify ... )와 함께 그 바로 아래에, 주황색 네모로 표시한 것과 같이, DNS에서 설정할 CNAME 정보가 표시된다.

이 CNAME 정보는  DNS 설정에서 필요하므로, 마우스로 드래그 하여 메모장 같은 곳에 붙여 넣어 저장해 두는 등과 같이 보관을 해야 한다. 설정하는 방법은 그림 아래 쪽에서 DNS 설정과 함께 다시 설명한다.

=> 연결할 도메인은, 예컨데, mydomain.com 과 같이는 할 수없고, 최상위 도메인을 쓰고자 할 때는 www를 붙여서 www.mydomain.com 으로 하여야 한다.

[구글 블로그 써드파티 URL 설정하기]
구글블로그 사용법: 자신의 개인 도메인 (own URL, 3rd party URL, 2차 도메인) 연결 방법



2. 도메인 네임서버 (DNS : Domain Name Server) 설정하기

DNS설정은 관련업에서 일하는 사람이 아니라면, 접할 기회가 없다시피 하는 일이고, 그러다보니 생소하여 무슨 말인지, 또 어떻게 하는지가 쉽게 와 닿지 않는다. 그러나, DNS 설정 자체가 아주 단순한 것이므로, 차분하게 살펴보면 누구나 할 수 있다.

DNS 설정이 무언가. 간단히 말하자면, 방문자가 가고자 하는 주소 (여기서는 연결한 자신의 도메인)에 해당 하는 숫자로 된 고유 주소를 알려주는 일종의 길안내 하는 곳에 등록 하는 것이라고 하면 될 것 같다.

예컨데, 안내소에 "웹서핑 하는 사람이 mydomain.com"이 어디냐고 묻거든 IP:123.456.789.123 으로 가라고 안내 주세요"라고 등록을 하는 것이다.

DNS 설정에서는 CNAME과 A레코드를 각각 등록해야 한다.


1) CNAME 설정하기 
도메인을 관리하고 있는 업체의 홈페이지에서, 도메인 관리로 들어가면 DNS 설정란이 있다.
기본적으로 설정할 항목은 같지만, 업체마다 DNS 설정 화면의 구조가 다르고, 또한 각 항목을 지칭하는 용어가 달라서 당황스러울 수도 있다.

설정할 항목을 지칭하는 다양한 용어들:

(1) 종류 : 웹서버(= A Record = A), CNAME,
(2) 설정대상 : Name (= Label = Host)
(3) 목적지 주소: IP (= IP Address = Destination = Target = Point to)
(4) 갱신주기: TTL

구글 블로그에서는 CNAME을 두 개 설정해야 한다.
하나는, 자신의 도메인 주소 (예컨데, www.mydomain.com 에서 www)에 대한 CNAME 설정이고,

또 하나는, 구글이 보안을 위하여 제공하는 CNAME 이다. 위 그림에서 중간 부분에 주황색 네모로 표시한 부분을 보면, 설정할 CNAME 두 개가 나와 있고, 그 가운데 아래쪽의 암호 같이 생긴 것이 구글의 보안용 CNAME 레코드 이다.

위에 있는 그림을 예로 하여 DNS에서 CNAME 설정법을 설명하면 다음과 같다.
도메인 관리 업체 홈페이지의 DNS 설정 창에서,

1) 종류에서 CNAME을 선택한다
2) 설정대상 (또는 Name 또는 Label 또는 Host 라고 되어 있음) 란에는 위 그림에 나와 있는 CNAME 레코드 가운데 앞쪽 부분을 입력한다. 곧, www 입력한다
3) 목적지 주소 (IP 또는 IP Address 또는 Target 또는 Point To 이라고 되어 있음) 란에 CNAME 레코드 가운데 뒤쪽 부분인 ghs.google.com 을 입력한다.
4) 갱신주기 (또는 TTL) 란은 기본으로 설정된 대로 두면 된다. 그리고 저장을 한다.

이렇게 설정하면, 구글 블로그에 자신의 도메인이 연결 되었다.
다음으로, 위에서 말한 것 처럼, 구글 보안용 CNAME 레코드도 등록 하여야 하므로 위와 같은 방법으로 등록하면 된다.

1) 종류 : CNAME 선택
2) 설정대상 : CNAME 레코드의 앞쪽 부분인 qsdac80sd 를 복사하여 붙여 넣는다
3) 목적지 주소 : CNAME 레코드의 뒤쪽 부분인 gav-qdi3ka~ 부분을 복사하여 붙여 넣는다
4) 갱신주기 : 그냥 두면 된다.

주의) 위 예에 있는 CNAME 레코드를 넣으면 안되고, 자신의 구글 블로그 도메인 주소 설정란에서 표시되는 CNAME 레코드를 입력하여야 한다.


2) A레코드 설정
구글 블로그 DNS 설정은 CNAME 설정과 A레코드 설정 두 가지를 모두 해 주어야 한다.

CNAME만 설정하면, www.mydomain.com으로 접속하면 정상적으로 접속이 되지만, 그냥 mydomain.com으로 접속하면 주소가 없다는 오류 메시지가 나오게 된다.

mydomain.com 을 입력해도 www.mydomain.com 으로 연결되도록 하려면,
아래와 같이 A레코드도 추가적으로 설정을 해주어야 한다.

A레코드 설정방법은 DNS 설정창에서,
1) 웹서버 (또는 A 또는 A레코드 라고 되어 있음)를 선택하고,
2) 목적지 주소 (IP 또는 IP Address 또는 Target 또는 Point To 라고 되어 있음) 란에 아래 그림에 있는 구글 IP 4개 모두 설정해 준다. 한 란에 4개를 등록하는 것이 아니고, 1개씩 4번을 등록하는 것이다.

곧, 다음과 같은 모양이 된다.

종류        목적지
-------------------------------------
A레코드     216.239.32.21
A레코드     216.239.34.21
A레코드     216.239.36.21
A레코드     216.239.38.21

[DNS A레코드 설정을 위한 구글 IP]
구글블로그 사용법: 자신의 개인 도메인 (own URL, 3rd party URL, 2차 도메인) 연결 방법

이렇게 해서 구글 블로그의 CNAME과 A레코드를 모두 등록하면, 자신의 도메인(2차 도메인)으로 블로그에 접속할 수 있게 되고, 방문자가 www 없이 도메인 이름만 입력해도 연결이 되어 방문할 수 있게 된다.

>> 구글 블로그 사용법: 써드 파티 도메인 (2차 도메인) 리다이렉팅 설정이 풀리는 현상 
>> 구글 블로그 사용법: 써드파티 URL 설정시 구글 보안 CNAME 찾는 방법 - 구글 웹마스터 도구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